하루 아침에 빈털터리가 된 회사 대표. 강원도 홍천 산골짜기에 들어가 15년 동안 야생화만 심었다... 야생화 연정 (KBS_20180721)

812K 조회수458

    다큐공감_야생화 연정

    한 송이 꽃을 키운다는 것은 어떤 의미일까. 우리가 꽃을 통해 배울 수 있는 것은 무엇일까. 인생의 막다른 골목에서, 강원도 홍천의 한 산골짜기에 들어가 15년 동안 야생화를 심어 온 이상범(62) 씨는 “꽃을 통해 마음의 치유를 얻었고, 꽃들이 나를 살렸다”라고 말한다. 야생화는 먼저 피는 꽃이 나중 피는 꽃보다 잘났다 하지 않고 꽃잎이 크다 하여 잎새 작은 꽃들을 무시하지도 않으며 저마다 제 이름에 걸맞은 색깔과 향기를 가지고 제 몫의 삶을 살아내기 위해 무던히도 애를 쓴다는 사실... 이상범 씨가 꽃을 키우며 ‘꽃들에게 배운 삶의 지혜’를 함께 나눠본다.

    ■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PD들이 직접 만든 해외여행전문 유튜브 채널 【Everywhere, K】
    ■ The Travels of Nearly Everywhere! 10,000 of HD world travel video clips with English subtitle! (Click on 'subtitles/CC' button)

    ● Subscribe to KOlove - goo.gl/thktbU
    ● Like us on FACEBOOK - goo.gl/UKHX33

    댓글

    1. 꽃동산

      꽃은 다 이쁘지만 한가지만 택하라면 모란을 무지 좋아합니다 저렇게 많은 모란꽃 정말 보고싶습니다 가보려면 어떻게 가는지요?

    2. 술람미

      오우 감자꽃도예쁘네요 저도 꽃이 너무좋은데 울남편하고 싸워요 엄마도 풀 안뜯고 꽃가꾸고 야채심 을자리에 꽃심는다고 맨날 혼나죠 저도 꽃 씨 종류좀얻고싶네요 어머나 제가갖고 싶은 꽃이 여기에 다있네요 와우 한번방문해도 될까요? 님이여 근데 한가지 부족한것이 있네요 예수믿고 구원받으세요 꽃만큼이나 고운 미소 순한 미소 영원히 간직하시려면 예수님 꼭믿으세요^^

    3. 유현옥

      입장료1000원이라도 받아야 생활비도 써야지 꽂 영양제도 필요해요

    4. Elizabeth Lee

      자연이 허락하는대로…. 자연과 더불어서… 자연과 하나되어…. 자연처럼 살다가… 꽃피우고 열매를 맺어서 자연처럼 모든걸 내어주고… 홀연히 떠나가는가..

    5. 서명자

      인생을 참 아름답게사시는군요 누구든지 해보고싶은 로망이지만 실천하기는 힘든일인데 대단하십니다 존경합니다 구경가구싶은데 가두될까요 위치좀 알려주시면 한번 가보구싶어요

    6. たま

      행복하세요..

    7. 차남숙

      저도 식물을 너무 좋아해서 자주봅니다 사장님도 사모님도 너무인상 좋아보여요 좋은꽃많이 심어서 행복하세요

    8. Deborah Koo

      지나간 세월은 잊고 힘네세요 화이팅 ! 학생들의 자연 학습장 할아버지로 이어젔으면 하네요 물론 물질적으로도 교육청에서 생각을 하셔야겠죠?

    9. 최옥선

      꽃만 심어도 잘 살 수 있으면 좋겠어요

    10. Youngbog Choi

      털별꽃아재비도 작고 어여쁜 꽃인데 아버님 또 마음 상하실라~~~♡

    11. 옥상텃밭 이야기

      너무 아름다운 작약꽃!작약꽃보다 더 아름다운 마음씨를 가지신 부부의 마음이 더 아름다우십니다. 온가족분들이 꽃밭속에서 생활하시는듯 합니다.아름다운 야생화 연정을 잘 보며 힐링하고 갑니다. 응원하며 가끔 놀러 올게요.수고하셔요.

    12. 오수연

      지상에다 에덴동산을 만드셨군요 알마나 아름답고 향기로울지 짐작이 되네요 천국일것 같아요

    13. 성훈이

      지대권임?

    14. 이문희

      너무 멋진 야생화 농장 감명 받았습니다.

    15. 순덕 송

      너무부럽습니다 아저씨 인상도 참좋습니다 행볷하세요

    16. 김영순

      당신은 자연과 더불어 아름다운 사람입니다.

    17. sunflower

      나레이션 양희은 좌파 촛불지지 한 년 목소리 듣기싫다..

    18. pml p

      농사일에 힘드실법도 한데 어쩜 미소가 떠나시질않으시네요. 존경스럽습니다. 항상 건강하시고 오래오래 행복하세요~~!

    19. 김명숙

      강웓도주소를보내주실수이으시나요

    20. 정현숙

      어딜까요?

    21. 김현주

      저도 강원도 홍천이 고향이예요~^^ 반갑습니다~ 멋진 야생화 넘이뻐요~

    22. 전정희

      자연은 우리를 속이지 않습니다. 두분 건강하세요 ♪

    23. Annkay Park

      식물 분류를 전공할 때만해도 아무짝에도 쓸모없는 학문이라 무시 당했는데 이나이가 되니 정말 저에게 최상의 선택이었다 생각되네요. 벗하고 싶은 부부이십니다

    24. Namho Chung

      저희집 정원도 구경하세요 제얼굴 클릭하고 동영상 관리 클릭하면 볼수 있읍니다. ㅎㅎ.

    25. GiL

      꽃동산이 참 아름답네요. 저도 야생화, 들꽃 참 좋아하는데... 할미꽃이 저리 예쁘네요. 저는 자연을 보면 이 모든 것을 지으신 하나님을 생각하며 감사하게 됩니다. 미국에 살고 있는데 여름 숲이 우거진 뒷뜰을 보며 성경을 읽는 오전 시간을 사랑하죠. 들꽃같이 아름다운 두 분을 사랑으로 축복합니다..

    26. 희망있네ᄒ

      야생화 꽃들에 빠져드네요 착한두분 항상 건강하세요 가슴 뭉클해지면서 눈물이 나네요 좋은일 있었으면 합니다^♡^

    27. Ida George Garden Life

      Amazing video.

    28. 박금복

      두분 심성이 너무곱고 아름답습니다~~ 앞으로도 행복하세요

    29. 김영신

      너무 아름답습니다. 저도 야생화를 좋아하고 야생화 모임도 합니다. 가 보고 싶어요.

    30. 하모니

      지자체에서 꼭 한번생각해보시고 홍천의 명소로 지정해주시면 정말좋겠다고 건의드립니다^^

    31. 하모니

      홍천가면 꼭 들러보고싶은곳입니다

    32. 이옥화

      좋아하는 야생화와더불어 혼자가 아닌사랑하는가족 3대 오손도손 정말 아름답습니다.

    33. 김일심

      너무 사는 모습이 예쁘시네요 꽃 보다 아름다운 부부 ^^

    34. 귀촌마님

      너무 아름답고 부러워요^^ 공부 많이 하고 가면서 언젠가 꼭 방문해서 더 배우고 싶어요~~^^

    35. 임경화

      부인 되시는 분 정말 존경스럽습니다.

    36. 나무살구

      집 뒤뜰에 피어있던 작약 색이 너무 예뻐 어릴때도 한없이 바라봤던 꽃인데 여기서 보니 반갑네요

    37. 석영숙

      꽃을좋와하시니 성품도 고우시리라~입장료라도 도움을 ㅡㅡ너무 고우신분들 구경한번했으면합니다

      1. 박현윤

        입장료주고가봐

    38. 윤서영

      자라나는 애들 뿐 아니라 공해에 찌들은 어른들 역시 힐링이 되는 공간 인거 같습니다~ 발전 되어 가는 시대에 맞쳐서 자연이 사라져 가는 시대에 너무나 소중한 일을 하고 계십니다~ 쉽지 않고 아무나 할수 없는 일을 대단하다고 말씀을 드리고 싶네요~ 자연을 닮아 가시는 가족들을 보니 너무 뭉클 합니다 이모습이 애국자의 모습 입니다 처음은 자신을 위해 하였지만 나중은 베품과 자연을 살리고 나라를 살리는 밑바탕으로 나아가는것이 그것이 애국 입니다 콘크리트 속에서 사는 사람들이 있는 반면 땅을 살리고 자연을 살리는 그 섬리란게 훗날 나의 미래가 어찌 변할지 누가 알았을까요 과연 신은 존재 하는걸까요~?

    39. 은주

      멋지고 아름다운 만큼 두분에 맘씨가 그려지네요 얼굴에 행복이 묻어 나와요 행복하세요 기회가 되면 손녀랑 한번 방문하고 싶어요 아이들이 넘 좋아 할듯합니다

    40. 최경희

      모란 작약 어린시절 많이보고 자랐던꽃들 그시절이 생각나게해 넘좋네요 ^^~가보고싶곳 번창하세요.

    41. young jin k

      감사합니다 꽃도 마음도 인생도 아름답습니다

    42. 이도연

      아름다운 삶을 사시네요 시작은 어려웠겠지만요 그곳 어딘지 가보고 싶네요

    43. 천은정

      저런아저씨가순수 이쁜척 개폼잡는 것들보다 Imf 사업하다 쫄딱 망한사람 한두명이냐?

    44. 전주옥

      입장료정도는내야하는거아이가

    45. 김광미

      💋💋💋💋💋💋💋

    46. 바다

      너무 아릅답고 고운사람들이다

    47. 호호호

      부인분이 엄청 착하시다! 나도 저렇게 살라고 노력하는데 노력으로는 안되는것 같다! 착한사람은 그냥 타고나는것같다! 착해지고 그런게 아니라 날때부터 착한거다!

      1. 최승순

        마음은 엄마 탯속에서 만들어진대요.

    48. 백안나

      고밉습니다

    49. enhye 9759

      가족의 희생이 정말 많았으리 생각됩니다. 남편의 고운 심성이 세상을 이롭게 하네요. 일자리 산업을 일으키는 재벌과 마찬가지로..

    50. 김영주

      목소리 너무싫다 으

      1. 천은정

        나는 니같은 인간이 더싫다

    51. 김로즈

      작약꽃에 아려오는 마음이 ~^^

    52. Catch a dream H

      영상이 아주 편안하게 찍히고 자연의 소리를 들으니 힐링이 되네요... 자연을 사랑하고 잘 가꾸려는 갑진 노력에 박수를 보냅니다. 풀청하고 갈게요. 감사합니다.

    53. 임금이

      최고! 최고! 최고! 입니다. 아름답습니다. 저도 꽃사랑 나무사랑 동물 사랑 무진장 합니다.

    54. 한여울

      선한 영향력을 이럴때 표현하고 싶어진다. 생김새가 다 다르듯 사는 방법 또한 여러 형태인데 기왕이면 사람냄새 풍기며 사는게 좋지않을까. 예쁜 꽃 만큼이나 참 보기좋고 흐뭇한 분들입니다.

    55. 영민순천가동

      ***심고, 기꾸고, ..15년 수고로 =만인에게 기뿜주는 꽃동산 ! 당신이 있기에 "보는 즐거움 가득히" 진실로 감사합니다 !!!

    56. 다람쥐

      아름다운 모습입니다, 저도33년 시부모님 모시고 농사짓고 살았지만 농사일이라는게 잠시잠깐 쉴틈이 없지요, 그틈새 야생화들까지, 사모님 그속마음 이해가갑니다😆😆😆 요즘시대 자부님도 고맙구요, 진정 복받은 우리시대 꿈나무들 손주님들 건강하게 무럭무럭 성장하실겁니다, 얼마후 또다시 뵙기를 부탁드립니다

    57. 주식소녀

      두분이 마음이 하나네요 넘 감동적이에요ㅜㅜ

    58. Go먹깨비

      아이들에게 자연의 아름다움을 선사하는 당신은 꽃같은 사람

    59. 김순례

      꽃구경가도 될까요?

    60. 김순례

      안녕하세요 아주예뻐요 저도 들꽃을 엄청좋아하거든요 초창기에 고생엄청하셨겠지만 지금은흐믄하면서도 부럽네요

    61. 전인숙

      사모님 울지 마셔요 저도 눈물이 나네요

    62. 전인숙

      멋지네요 저도 꽃구경 가야겠어요 수고 많으셨어요

    63. 정금섭

      빨갱이 양희은 안보고싶다

    64. 오로라

      꽃을 좋아하면서 몸소 수고해야 할 때는 망설여지던데, 좋아해도 돈안되는 일 하려면 멈추게 되던데 존경스럽네요

    65. 최정원

      아저씨 마음이 꽃이네요

    66. 커피커피

      아저씨 마음이 순수하심 일도많이하시네 밭에농사보니까

    67. 이주연

      사람 사는 일이 참 별게 아니고 저리 사는 삶이 너무 아름답다 느껴집니다 시부모님과 같이 사는 며느리도 참 참하네요 고운 가족들 모두 행복하시길요

    68. 이옥삼

      너무도 조은 사람들 따뜻해져오는 마음이 전해져옵니다 앞으로 행복한 일만 있으시길 기도해봅니다

    69. 비밀의화원

      경이롭고 자연의 신비함에 가슴이설레이네요..자연은 정말 위대합니다

    70. 꽃사슴

      부럽네요 저도 저렇게 살아보고 싶소 아름답습니다

    71. 임순옥

      멋진할아버지휼륭하심니다 항상건강하세요 야생화를사랑하시는선생님존경합니다~

    72. Sonya *an

      부럽습니다 그리고 멋지십니다 ⚘

    73. 너 싫어나도

      얼굴표정이 야생화같으세요

    74. 너 싫어나도

      가보고싶네요

    75. 다육이도자기

      15년동안 야생화를 사랑으로가꾸시고 3대가 오손도손 행복하게사시는모습이 넘 좋네요 동네아이들도....🥰👍👍

    76. jardin bleu

      꽃동산 할아버지 응원합니다^^

    77. 석란가브리엘라

      한 번 가 봤으면 좋겠다.

    78. 희화박

      안녕하세요 홍천 하니까 눈이 번쩍입니다 제가 홍천 서석사람이거든요 홍천 어디에 위치하고 계신가요 한번 가보구 싶네요 영상 감사합니다

    79. 사랑해

      모네의 정원을 보는듯 합니다. 정말 훌륭하세요. 존경합니다.

    80. 신나라

      어머나 아들손주만 3명이시네요ㅡㅡ우리아빠가 제일 바라던 손주인원이네요ㅡ부럽습니다.부러우면 지는거라지만 선생님에 행복에는 지고 싶습니다

    81. 신나라

      작약ㅡ수국ㅡ어렸을때 우리집 마당에 많이 있었는데 ㅡ고향집이 그립습니다.부모님돌아가시고 지금은 남에게 무상 임대를 주었지만 내맘대로 못 들어가겠더라고요. 내년봄에는 우리들 맘대로 갈 수 있습니다.그립습니다. 돌아가게되면 내고항 김제집에 작약을 다시 심고싶습니다

    82. Geno Erra

      WOW ❤️🌺💐🌹🌼 nice place and beautiful flowers.

    83. 정현옥

      꽃나무 판매라도 하셨으면 좋겠네요.

    84. 전영옥

      꽃할아버지가 나랑 같은 모습이네요^^ 제 꿈이 꽃을 가꾸며 사는게 소망입니다. 길가에 피어 있는 작은 야생화들을 눈여겨 보는 것이 버릇인 내 평생의 소원을 이 분이 이루어 가시고 있네요~부럽네요~ 두 분 건강하시고 행복한 삶이 되시길 기도합니다.

    85. 중년마마TV박은하

      조용한 주말아침.. 잔잔하고 애잔하고 소박한 영상 잘 봤어요 부모님.. 그냥 들어도 눈물이 나네요.. 나이가 들어갈수록 부모님을 더 생각하게 해요 이 길을 내 부모님도 걸으셨겠구나.. 하는생각이요.

    86. 황나현

      건강하게 꽃동산할아버지 오래오래 그자리지켜주세요 응원합니다 감사합니다

    87. 김브렌다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두 분을 응원하며 수 많은 야생화의 향기로 이곳에서도 힘차게 살아가도록 하겠습니다. 늘 행복하세요 👏

    88. 박미영

      아주머니 참 따뜻히고 좋은 분 같아요. 친구분도 그렇고 며느님도... 예쁘게 사니 예쁜 사람들만 모이나봐요

    89. 소희

      감동입니다~ㅠㅠ♥♥♥

    90. 소희

      멋진인생이에요~~꽃을사랑하는 선생님 행복하세요~~★♥★

    91. 정순자

      방과후 활동 ~~좋아요

    92. 정순자

      지자체에서 입장료는 받으시면 좋겠어요~~

    93. 카라의성경필사낭독

      아름다운 두분이 마음이 꽃보다 더 아름답습니다~~🌺🌸🌼 아이들 처럼 계절적으로 피는 야생화를 저도 직접 보러 가고 싶네요~~ㅎ 두분의 삶을 축복합니다~~🙏

    94. 엄미순

      아름다운 마음을 가지셨네요. 아름다운 꽃을 가꾸고 사시는 분과 지지해 주시는 가족들이 참 화목하고 아름답습니다.

      1. 우리는자연인

        고맙습니다~ 활기찬 하루되세요^^

    95. 박영옥

      주소 부탁 드립니다 꼭 방문 해 보고 싶네요^^~

    96. 짬투망

      마음이 아름다우신 분이시군요,,,,

      1. 우리는자연인

        감사합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97. Erita Noer

      Wow Nice place and looking so peaceful

    98. SD Park

      아름답네요

    99. 박인순

      꽂동산 할아버지 천사같은 어린이과 함께하는 시간이 정말 행복해 보입니다

      1. 우리는자연인

        감사합니다^^

    100. Blue J

      부자든. 가난한 사람이든. ,,,,, 흙에서 왔다가. 흙으로 돌아가는게. 우리네 인생. ,,,,,,, 행복과 불행의 차이는. 백지 한장 차이도 못된다지요. ,,,, 바로 내 마음에. 달려 있다지요. !! 하루 하루. 지금 여기가. 바로. 선물이니 ,,,,